충남학생인권조례 폐지안 부결은 ‘사필귀정’
충남학생인권조례 폐지안 부결은 ‘사필귀정’
  • 고종만 기자
  • 승인 2024.02.08 10:13
  • 호수 118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충남도당, 폐지안 부결 계기 상생방안 마련 논의 촉구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은 2일 충남도의회서 도교육청이 재의 요구한 '충남학생인권조례 페지안'이 부결되자 논평을 내고 환영의 뜻을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은 도의희 다수당인 국민의힘이 일방적으로 밀어붙인 상황에도 학생인권을 보호하려고 어렵게 노력해온 도의원들에게 경의를 표한다"면서 " 학생의 기본적인 권리를 보장하는 충남학생인권조례의 폐지는 학생 인권의 밑바탕 자체를 없애버리려고 했던 시도인 만큼 폐지안 부결은 당연한 조치"라고 밝혔다.

특히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은 교권강화와 학생인권은 대립과 갈등의 관계가 아닌, 서로 존중받아야 할 권리라면서 "이번 폐지안 부결을 계기로 서로 존중받고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할 수 있도록 머리를 맞대고 논의하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